house concert logo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게시판

[연합뉴스] 피아니스트 박창수의 또 한번의 실험… 한달동안 매일 즉흥연주

 

피아니스트 박창수의 또 한번의 실험... 한달동안 매일 즉흥연주



피아니스트 박창수 연주 모습 [더하우스콘서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즉흥 연주와 실험적인 공연으로 유명한 피아니스트 박창수(53)가 오는 11월 한 달 동안 매일 무대에 오르는 '실험'에 나선다.

그는 오는 11월 1~30일 서울 대학로 예술가의 집, 종로 하나투어 빌딩 등 30개 장소에서 매일 프리뮤직(악보나 미리 정해진 구성 없이 무대 위에서 즉흥적으로 연주되는 음악)을 선보이게 된다.

일부 공연은 직접 관람하는 것도 가능하지만, 모든 공연은 기본적으로 페이스북 라이브를 통해 송출된다.

주최 측인 '더하우스콘서트'는 "박창수가 지난 39년간 펼쳐왔던 연주 활동을 한 달에 집약적으로 담아내는 프로젝트"라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해 현대 실험음악과 관객 사이의 접점을 넓히고자 한다"고 소개했다.

박창수는 2002년 7월 관객을 서울 연희동 자택에 초청해 '하우스 콘서트'를 처음 시작한 기획자로 유명하다.

'하우스 콘서트'는 무대와 객석이 따로 없이 펼쳐지는 공연. 마룻바닥에 앉아 악기의 울림과 연주자의 숨소리를 그대로 느낄 수 있다는 매력으로 마니아층에 사랑받아 왔다.

/임수정기자 sj9974@yna.co.kr/


출처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10/27/0200000000AKR20171027143700005.HTML?input=1195m